티스토리 뷰

구르미 그린 달빛 드라마로 알아보는 효명세자 ~☆
이영, 박보검, 익종 가계도


총명하고 아름다운 왕세자!
쇠락해 가는 조선의 마지막 희망! 효명세자 이영^^

정조(正祖)가 승하하고 순조(純祖)가 즉위한 19세기 이후 조선은 ‘세도(勢道)정치’의 시대로 접어들었다고 합니다!!
말 그대로 유력한 가문이 정치를 주도한 그런 현상은 국정의 혼란과 민생의 파탄을 가져왔지요!!

쉽게말해 지금의 부익부빈익빈~~
금수저 흙수저 현상과 비슷하다고 보시면 됩니다.
무전유죄 유전무죄 이런것들~~^^;

그 당시 유력한 가문은 안동 김씨와 풍양 조씨였다고하네용!!

구르미 그린 달빛 드라마상으로 봤을때는 왕 위의 왕. 
조선의 무소불위 권력가 김헌(천호진)의 하나뿐인 귀한 친손자(B1A4의 진영)이 안동 김씨구요~~^^

풍양 조씨는 ~♡
예조판서 조만형의 딸로 눈처럼 하얀 피부와 붉은 입술이 매력적인 조하연(채수빈)과 그녀의 아버지가 대표적이죠~^^

여기서 잠깐!! 

조하연(채수빈)은 후에 신정(神貞)왕후로 책봉되는데, 

요절한 남편(효명세자, 박보검)과 달리 82세까지 장수하면서 흥선군(興宣君)의 둘째 아들인 고종에게 왕위를 승계시키고 3년 동안 수렴청정을 시행하는 등 뚜렷한 정치적 발자취를 남겼다고 합니다 

^^b 진정한 위너인듯~~^^b

본론으로 돌아와서~
효명세자(孝明世子, 1809~1830)는 대리청정을 하면서 세도정치를 억제하고 왕정의 영향력을 회복하려고 노력했지만, 
21세의 이른 나이로 훙서(薨逝- 왕이나 왕족의 죽음)하는 바람에 그 뜻을 이루지 못한 비운의 인물이었다고 합니다~~!!

실제로 순조 12년(1812)에 왕세자에 책봉되고, 동왕 27년부터 대리청정하여 형옥을 삼가고 민정에 힘썼으나 4년 만에 죽었기 때문에 조선의 몇대왕으로 기록되어 있지 않아요~~!! 사후에 자녀가 왕이 되었기 때문에 익종(翼宗)으로 추존되었죠~~!!

아쉽게도 효명세자(익종)의 가계도는 23대 조선왕 순조와 24대 왕 헌종의 가계도를 통해 효명세자의 흔적을 발견할수 있어요!!

18회 짧지만 임팩있고 재미있었습니다^^
응답하라 저주도 보검매직으로 완벽하게 타파하시고.. 이제 박보검씨 덕분에 응답하라 저주도 깨졌네용^^

박보검, 김유정, 진영, 채수빈 포함 모든 배우 스탭분들 덕분에 너무 재미있게 봤습니다!!
감사합니다~♡


댓글
댓글쓰기 폼